내일뭐하지

딸 위협하는 양아치 고딩새끼들이랑 맞짱 뜬 아저씨



최근 어느 온라인 커뮤니티에 ‘딸 위협하는 양아치 고딩새끼들이랑 맞짱 뜬 아저씨’이라는 제목의 게시글이 올라와 누리꾼들에게 화제가 되고 있다.

111


작성자는 어제 저녁 있었던 일이라며 한 사연을 소개했다.
“어제 저녁 있었던 일입니다.
아는 형님과 형님 집에서 술한잔 하고 형님 딸아이(5살)짜리랑
바로 앞 공원에 산책을 나갔죠
이런 저런 이야기 하고
형님이 하는 딸자랑 이야기도 듣고 하면서 있는데
고딩으로 보이는 애들 3명이 오더군요
그러면서 근처 구석에서 담배를 피웁니다.
바로 근처에 딸아이가 있고 그 공원이 금연 공원이라
형님이 학생들 여기 금연구역이야 라고 한마디 하자
그 중 한명이 아 신경꺼요 라고 말하더군요
형님과 저는 한숨한번 쉬고 그냥 딸아이 데리고 집에가자 라고 하고 돌아갈려고 하는데
그 중 한명이
“ㅋㅋㅋㅋ쪼랐네ㅋㅋㅋㅋ”라고 말합니다.
그래서 제가 형님께 아 형 그냥 됐어요 그냥 가요라고 말하고 돌아설려고 하는데
그 고딩이
“함부로 나대지 마요ㅋㅋㅋㅋ 그러다 딸 다쳐요ㅋㅋㅋ” 진짜 딱 저렇게 말하더군요”

222


라며 이야기를 시작한 작성자. 작성자의 말에 따르면 평범한 성인 남성 두 명이 사람 사는 소소한 이야기들을 나누다가 일이 벌어진 것으로 보인다. 근처에서 흡연을 하려는 고등학생 들에게 담배를 피우지 말라고 얘기하자, 고등학생들이 작성자와 작성자의 일행을 도발하기 시작한 것.
“그리고 와… 전 그형이 그런사람인 줄 처음 알았어요
진짜 저말 딱 끝나자마자 그대로 돌아가 고딩 그렇게 말한 고딩한명 싸대기를 날리는데 소리가….
그 형님 스펙이 좋은것도 아니에요 그냥 30대 중반에 배나온 키 175정도의 회사원 아저씨 인데
그렇게 고딩 3명과 싸움이 붙었는데 당연히 저는 말리느라 정신이 없는데
시간이 지나니 이게 고딩을 말리는게 아니고 그 형을 붙잡고 말리게 생겼더라구요
딸은 저 멀리 떨어져서 울고 있고
처음에 싸대기 제대로 맞은 한명은 정신 못차리고있고 2명이 달려들어도 힘으로 제압을 못하고
그 중 한명은 제가 끌어안고 남은 한명은 형님한테 진짜 제대로 쳐 맞더라구요
머 싸움스킬이런거 없어요 그냥 무조건 잡은담에 고딩이 때리는거 다 맞아주면서도 한방 한방
제대로 때리는데 맞을때마다 고딩이-_-;;
여튼 그렇게 저렇게 겨우겨우 고딩 3명 어느정도 제압하고 형님이랑 우는 딸 애 데리고 일단 집으로 가라고
경찰 신고 들어갔을 꺼라고 돌려보내고
전 그 고딩 3명 중 한명 스카트폰 꺼내서 번호 외워 두고 만약 딸아이한테 어떤일이라도 생기면
니들부터 찾아 죽인다고 말해주고”

444

작성자는 그 후 상황을 위처럼 묘사했다. 평범한 30대 남성인 자신의 지인이 그렇게 돌변하며 고등학생들을 무참히 폭행했다는 것. 그리고 그 후의 상황에 대해서도 언급했다.
“그냥 흔한 양아치 고딩들에게 한마디 할께요
니들이 거리에서 보는 아저씨들 30명 중 1명은 학교 다닌때 반에서 짱 먹었던 사람이고
니들이 거리에서 보는 아저씨 10명 중 1명은 흔히 말하는 일진이였고
2명 중 1명은 학교든 어디서든 맞고 다니는 사람은 아니였구
그런 사람들이
나이 30이 넘어가 니들이 무서워서 피한다고 착각하지 말아라
똥이 더러워서 피하는거지 무서워서 피하는게 아니라고ㅋㅋㅋ



인기 게시글

facebook
페북에 매일 새로운 이야기가 올라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