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일뭐하지

방송 최초 머리 푼 모습 공개한 이영자.jpg



어쩌면 이영자만의 트레이드 마크라 해도 과언이 아닐 듯 싶다.

방송에 출연하는 이영자 헤어스타일은 항상 똑같았다. 곱슬머리에 높이 올려 묶은 스타일.

그러나, 방송 출연 최초로 이영자가 머리를 푼 모습이 공개되어 각종 온라인에서는 큰 화제를 모으고 있다.

앞서 상황은 이러하다. MBC 전지적 참견 시점에서 이영자와 매니저가 동반 출연했는데, 이 날 매니저는 이발을 하기 위해 미용실에 방문했다.

해당 미용실 원장과 이영자는 오래 전부터 친분을 쌓고 있던 사이라 친구같은 모습이 연출되며 두 사람의 수다는 계속되었다. 그러던 중, 미용실 원장은 장난삼아 이영자에게 “언니 머리 다 하신 거 같아요” 라며 그만 가달라는 식으로 장난삼아 말했고 이를 알아챈 이영자는 높이 올려 묶었던 머리를 풀기 시작했다.

전지적 참견 시점 방송 최초로 이영자의 머리 푼 모습이 공개되었는데 이를 본 게스트와 출연진들은 놀라움과 동시에 충격에 빠졌다.

머리를 묶고 다녔던 이영자와 머리를 푼 이영자는 분위기가 매우 달라보였기 때문. 화면을 보던 전현무는 “왜 이렇게 숱이 많냐”며 놀라워했고 이에 송은이는 “검은콩물 효과를 봤다”고 답해 스튜디오를 웃음바다로 만들었다.





인기 게시글

facebook
페북에 매일 새로운 이야기가 올라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