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일뭐하지

사이다) ‘분노조절장애’인 척 하는 남친 퇴치한 ssul



지가 나이 많은게 유세라고 뭐든지 아는척하면서 가르치는게 특기였어요 ㅋㅋㅋㅋ

그때 한시간에 한번씩 문자하라고 그러는거에요

그래서 아 이건 진짜 내 잘못이다 하고 전화해서 사과했습니다.

그때도 물론 전화상으론 고래고래 소리를 지르더라구요

근데 하필 그때 남친놈…아니 쌍놈이 온겁니다.

그랬더니 밤새 전화랑 사과의 문자가 주르륵 오더라구요

미안하다는 둥 자기가 너를 너무 사랑해서 그렇다는 둥 변명을 하더군요

덕분에 한적한 시간에 불렀건만 카페에 계셨던 세분이

저희를 집중해서 쳐다보시길래 쪽팔렸습니다…


ㅋㅋㅋㅋㅋㅋ




인기 게시글

facebook
페북에 매일 새로운 이야기가 올라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