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일뭐하지

(스압) 한국에 있는 엄청난 시계 장인

+ 덧붙여서

B.H.I.는 "THE BRITISH HOROLOGICAL INSTITUTE"의 약자로서 영국시계학회란 뜻이다.

영국시계학회는 영국 국가검정시험을 주관하는 곳이며 시험은

[초급(Preliminary Grade)] - (Level 3)

[중급(Intermediate Grade)] - (Level 4)

[최고급(Final Grade)] - (Level 5)

의 3단계로 나뉜다.

회원은 시계에 관심있는 사람에게 개방돼 있으나

무자격 회원(Associate 와 Licentite)

유자격 회원(Graduate, Member, Fellow)

으로 등급을 구분한다. 유자격 회원은 학위 취득자와 시험에 통과한 사람, 공적이 있는 현업 전문가에게 주어지며 GradBHI, MBHI, FBHI 회원자격을 부여한다.

<보충설명 - GradBHI, MBHI, FBHI은 회원등급이고

(Level 3) (Level 4) (Level 5)는 기술등급으로 서로 다르다. 단지 (Level 5)패스자는 MBHI회원등급이 자동으로 주어지고 이후 시계학회에 공헌도에 따라 FBHI회원등급으로 변경될 수 있다.>

전문가적 회원자격인 MBHI 회원등급인 박준덕씨는 BHI 통신과정에 등록해 고학을 했다.

최고기술등급 [Final Grade] - (Level 5) 까지 응시하기 위해선 36권을 이수해야했다. 시험은

시계학이론(Theory)

시계학제도(Drawing)

실기테스트(Pratical test)

3과목 40점이상이면 합격, 60점이상이면 영예의 합격 80점이상이면 [신의 경지]라고 한다.

박준덕씨가 두각을 보인 부분은 실기테스트 [신의 경지]라는 80점을 취득했다.

1984년 당시 전세계에서 약300명의 베테랑 기술자들이

응시해서 [최고급(Final Grade)] - (Level 5) 최종 합격자는 응시자 3백명중 단 8명 뿐이였다. 그리고 동양인은 박준덕씨 한명이었다.

한국인으로 BHI 시험에 패스하기는 그가 두번째 80년대 스웨덴으로 이민간 김창모씨(작고)가 최초 국제시계연구원 박성용원장에 따르면 김씨는 이력서에[BHI] 때문에 60을 넘긴 고령에도 시계회사에 취직했다고 한다.

미국시계협회 정회원 증명서

출처-pgr21

인기 게시글

facebook
페북에 매일 새로운 이야기가 올라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