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일뭐하지

엄홍길과 일한 가이드 믿고 등반 .jpg

네팔 히말라야 안나푸르나에서 눈사태를 맞아 실종된 4명의 교사가 속했던 충남해외교육봉사단 3팀 소속 교사 6명이 22일 오전 귀국했다.

팀의 수석 교사인 A씨는 “포터(가이드)가 ‘엄홍길 대장과도 일해본 적 있다’고 했다”며 “사고가 날 것은 전혀 예상하지 못했다”고 말했다.

인기 게시글

facebook
페북에 매일 새로운 이야기가 올라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