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일뭐하지

통장요정 김생민을 울린 오늘 의뢰인.jpg



어머니와 단둘이 사는 분

월급 180, 고기집 불판닦는 알바로 88만원, 건어물 포장 알바 30만원 이상

캡쳐엔 없지만 어머님 집 살때 3천만원(정도) 보태드렸더니 명의를 따님 앞으로 해주셨대요

어머님 노후준비 및 전원생활이 꿈인 분

알뜰하지만 후원과 헌혈까지!!



 

 

 

 

 

 

 

 

 

 



 

 

 

 

 

 

 

 

 

 



 

 

 

 

 

 

 

 

 

 



DMMBi

OcPbt

ZXmOz

 

 

 

 

 

 

 

 

 

 



 

 

 

 

 

 

 

 

 

 





인기 게시글

facebook
페북에 매일 새로운 이야기가 올라옵니다